개 독감 증상 및 치료 방법

2019년 2월 11일
개 독감은 보호소와 개 사육장에서 흔하게 발생하는데, 그 이유는 이것이 공기를 통해 전염되기 때문이다.

개 독감은 보호소와 개 사육장에서 흔하게 발생한다. 그 이유는 이것이 공기를 통해 전염되기 때문이다. 개 독감 치료 방법은 인간의 감기 치료 방법과 매우 유사하다. 따라서, 반려동물에게 계속해서 수분을 공급하고, 충분히 쉴 수 있도록 해주어야 한다. 수의사가 항생제를 처방해 줄 수도 있다.

감기는 인간과 동물 모두에게 매우 흔한 질병인데 특히 개 독감은 매우 전염성이 강하다. 이제부터, 효과적인 개 독감 치료법에 대해서 알아보자.

바이러스성 질병

감기는 공기를 통해 전염되는 질병이고, 환절기에 매우 흔하게 발생한다. 사망에 이를 만큼 심각한 것은 아니지만, 증상이 복합적이 될 수 있다. 또한 인간 감기를 유발할 수 있는데, 이것은 매우 심각한 상황이다.

재채기, 기침, 코 및 구강 분비물과 같은 특징이 나타나고, 그로 인해 개의 기도가 막힐 수도 있다. 공기를 통해 전염되지만, 바이러스가 물건의 표면 또는 감염된 동물과 접촉한 사람들에게 활성화된 상태로 남아있을 수도 있다. 

개 독감 증상 및 치료 방법

하지만, 이것이 개와 인간이 서로에게 질병을 옮긴다는 의미는 아니다. 사실, 인간과 개의 감기 바이러스는 유사한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약간의 차이로 인해 인간과 개에게 서로 다른 영향을 끼친다.

개 독감은 보호소와 개 사육장에서 매우 흔하게 발생하고, 그 이유는 대부분 청결하지 않은 장소들이기 때문이다. 날씨 또한 이 바이러스가 퍼지는데 한 몫을 한다. 독감에 걸린 개들의 수가 많을수록, 질병의 전염이 더 쉬워지기 때문이다.

개 전용 공원이나 다른 공공 장소들 또한 방문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감염의 위험이 높다. 개를 산책 시킬 때는, 다른 반려동물들이 많이 찾는 장소는 피하는 것이 가장 좋다.

개 독감 증상

두개골의 모양으로 인해, 개 독감에 좀 더 취약한 견종들이 있다. 단두형 견종들은 독감이 유행하는 시기에 가장 많은 영향을 받는 것이 보통이다. 개 독감 증상은 다음과 같다.

  • 지속적인 재채기
  • 피로감
  • 점액 분비
  • 분비물로 인한 수분 부족
  • 기침
개 독감 증상 및 치료 방법

치료

개 독감 치료는 꽤 간단하다. 약간의 관리가 필요할 뿐인데, 계속해서 반려동물을 잘 지켜봐야 한다. 기억해야 할 것은 이 질병을 제대로 치료하지 않는 경우, 폐렴이나 디스템퍼와 같은 사망에 이를 수도 있는 심각한 질병으로 발전할 수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유사 증상을 보이는 다른 질병의 가능성을 배제하기 위해 동물 병원에 가는 것이 가장 좋다. 수의사는 심각한 질병 가능성들을 배제한 이후, 독감 진단을 내린다. 그러면, 치료를 시작할 때가 된 것이다.

인간의 생리학과 동물의 생리학은 매우 다르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따라서, 반려견에게 주인이 먹는 항생제나 독감약을 먹이려고 해서는 안 된다.

수의사가 반려동물 전용 항생제를 처방해주면, 수의사의 처방에 따라 약을 먹이는 것이 가장 좋다. 정해진 양을 지키지 않으면 매우 위험할 수 있다.

또한, 반려동물이 건조하지 않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충분히 물을 줘야 한다. 이 질병은 몸을 건조하게 만들고,점액도 나오지 않게 할 수 있는데, 이것은 피부를 자극한다.

개 독감 증상 및 치료 방법

반려동물을 따뜻하게 해주어야 한다. 열로 인해, 반려견의 체온이 극도로 낮아질 수 있다. 담요 같은 것으로 덮어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개 독감 예방법

인간과 마찬가지로, 이 질병에는 치료 방법이 있다. 또 다음의 간단한 방법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균형 잡힌 식사는 반려견의 저항력을 높여줄 수 있다. 저항력이 높아지면 바이러스에 잘 대항하고, 병에 걸리지 않을 수 있다. 또한, 규칙적인 운동 또한 저항력을 높여주는 좋은 방법이다. 

개가 접촉한 모든 물건의 표면을 깨끗하게 청소해서 박테리아를 없애고, 반려견이 사는 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것도 좋은 예방 방법이다. 질병은 대부분 공기를 통해 전염된다. 반려견이 감기가 걸리지 않도록, 위생에 신경 쓰는 것이 좋다.

또한, 공원이나 쇼핑을 갈 때는 늘 가던 길이 아닌 다른 경로를 사용한다. 가능하다면, 해변이나 시골 같은 지역도 좋다. 반려견은 이런 공간을 매우 좋아하고, 매우 신이 났다는 것을 충분히 알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다른 장소에서는 불가능한 놀이를 하는 것도 가능하다.

  • Dubovi, E. J. (2010). Canine Influenza. Veterinary Clinics of North America – Small Animal Practice. https://doi.org/10.1016/j.cvsm.2010.07.005
  • Payungporn, S., Crawford, P. C., Kouo, T. S., Chen, L. M., Pompey, J., Castleman, W. L., … Donis, R. O. (2008). Influenza A virus (H3N8) in dogs with respiratory disease, Florida. Emerging Infectious Diseases. https://doi.org/10.3201/eid1406.071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