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

2019년 10월 16일
지구에서 서서히 많은 생명체들이 사라지고 있다. 이것은 되돌릴 수 없는 동식물계의 현실이다.

우리는 모두 지구 온난화, 오존층 파괴, 기후 변화에 대해서 알고 있다. 하지만 우리 인간의 행동으로 인해 피해를 받는 가장 주된 대상인 동물에 대해서는 크게 신경을 쓰고 있지 않다. 오늘은 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에 대해 알아본다. 인간과 환경의 관계를 확실하게 바꾸지 않는다면 우리는 이들의 멸종을 막을 수 없을 것이다.

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

멸종의 벼랑에 선 검은 코뿔소

20세기 초반 매일 5~6마리의 검은 코뿔소가 죽어갔다(이 글의 첫 사진). 유럽 식민지 개척자들은 사냥을 즐겼고 그 결과 이들의 개체수는 심각하게 줄어들었다. 그리고 안타깝게도 그 개체수는 이전으로 회복되지 못했다. 현재 이들은 멸종의 벼랑에 선 생명체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되었다.

2011년 국제 자연 보전 연맹 (IUCN)은 검은 코뿔소가 “공식적으로 멸종”되었다고 적색 목록에 올렸다. 이것은 암시장에서 팔리는 그들의 뿔을 얻기 위한 밀렵으로 인한 것이었다. 하지만 체코 공화국의 동물원에서 2마리의 새끼 검은 코뿔소가 태어났다.

더 읽어보기: 호주의 멸종된 거대 동물

특별한 바키타 돌고래

학명은 포코에나 시너스(Phocoena sinus)인 바키타 돌고래는 지구 상에서 가장 희귀한 고래목 동물이다. 이들이 처음 발견된 것은 고작 60년 밖에 되지 않았지만 IUCN은 이 동물을 멸종 위기 동물로 적색 목록에 올렸다.

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

2015년 바키타 돌고래의 개체수는 97마리로 줄어들었다. 그리고 2017년 그 중 67%가 감소되었다. 현재 전세계 바키타 돌고래의 수는 40마리 밖에 되지 않는다. 이들을 멸종의 벼랑으로 모는 다양한 요소들이 있는데 그중 가장 주된 원인은 비윤리적 낚시 기술과 자연 서식지의 오염이다.

지구에서 가장 희귀한 고양잇과 동물, 아무르 표범

20세기 후반에 소비에트 과학자 단체는 야생에 남아있는 아무르 표범이 고작 30마리 뿐이라고 발표했다. 이 표범은 러시아 타이가의 토착종이다. 그리고 해당 지역의 적극적인 움직임 덕분에 지난 10년 동안 개체수가 회복되어 가고 있다.

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

극동의 표범 단체와 WWF 러시아에 따르면 현재 야생에 생존하는 아무르 표범의 개체수는 90마리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동물은 최대 60km의 속도로 달릴 수 있다. 이들이 자유롭게 달릴 수 있도록 현재의 보호 활동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더 읽어보기: 멸종 위기에 처한 거북들

아모이 호랑이와 불법 침입

1950년, 전문가들은 아모이 호랑이가 약 4,000마리 이상 생존해 있는 것으로 집계했다. 하지만 무차별적 사냥으로 인해 그 개체수는 현재 80마리까지 줄어들었다. 그 결과 지난 10년 동안 호랑이 뼈의 상업화를 둘러싼 규제에 매우 큰 변화가 일어났다. 2018년 말, 중국 정부는 호랑이 뼈의 상업화를 합법화하려고 했다.

멸종 직전 상태인 동물 5종

하지만 국제 단체들의 반대로 인해 중국은 자국의 호랑이 개체수에 끼칠 영향에 대한 정확한 분석이 나올 때까지 해당 조치를 미루기로 결정했다. 현재 호랑이 뼈를 판매하는 것은 여전히 불법이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이 동물의 멸종을 걱정하고 있다.

멸종의 벼랑에 선 수마트라 코끼리

생태계 단체인 WWF는 수마트라 코끼리가 완전히 멸종될 위기에 있다고 밝혔다. IUCN의 보고서에 따르면 이 동물은 멸종 위기종으로 적색 목록에 올랐다. 또한, 이 단체에 따르면 수마트라 코끼리의 서식지 85%가 완전히 파괴될 위기에 있다고 한다.   

멸종의 5

수마트라 코끼리는 인도네시아 법에 의해 보호되고 있지만, 보호 구역 이외의 다른 서식지 중 85%가 제도적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고 농업 및 다른 용도로 전환될 가능성이 있다.

– IUCN 적색 목록

수마트라 코끼리의 주식 및 생활 습관은 인도네시아 산림의 생태계를 유지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 이들의 멸종은 인도네시아의 식물군에 되돌릴 수 없는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 그뿐 아니라 다른 멸종 위기 종에도 큰 위협이 될 수 있다. 그 위협을 받게 될 생명체에는 수마트라 코뿔소가 포함되어 있다. 이들은 같은 생태계 안에서 수마트라 코끼리와 평화롭고 조화롭게 공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