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

채소에는 개의 건강에 좋은 성분이 들어있을 수 있지만, 해를 끼칠 수 있는 성분도 있으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

마지막 업데이트: 11 10월, 2018

반려견에게 필요한 영양소를 전부 포함하는 사료를 먹이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개는 사람이 먹는 음식 여러 가지를 먹을 수 있다. 우리 음식을 준비하는 데 들어가는 재료를 활용하여 사료와는 모양과 식감과 색과 맛이 다른 간식을 만들어줄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에는 무엇이 있는지 알아두어야 한다.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

바프(BARF)식단‘은 반려동물에게 날음식을 먹이는 식단, 즉, 밭에서 따온 채소, 고기, 생선 및 과일 등을 기반으로 하는 식단이지만 대다수 재료는 익혀서 주어야 한다.

이 식단은 모든 동물에게 적합하다. 야생에 살았더라면 동물들이 이렇게 먹었을 것이기 때문이다. 반려견에게 다양한 과일과 채소를 줄 수 있지만, 이런저런 이유로 반려견이 소화하지 못하는 과일과 채소가 있다.

건강한 삶의 방식과 건강하게 먹는 것이 전 세계에서 유행이다. 그 경향이 우리 반려동물의 식단에까지 퍼지고 있다. 그렇기는 해도, 동물은 우리와는 다른 소화 기관을 지닌다는 사실과 사람에게 좋은 음식이 동물에게도 다 좋은 것은 아니라는 점을 기억하자.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

이런 문제를 조심할 수 있도록,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에는 무엇이 있는지 이야기하려고 한다.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

개 전용 사료를 샀을 때 비타민과 식이섬유의 공급원이 되는 채소의 함유량이 높은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다음은 자연식으로 먹여도 되는 채소 몇 가지를 추린 것이다.

  • 강낭콩: 식이섬유와 마그네슘 및 비타민 K를 다량 함유한다. 개에게, 특히 비만한 개에게 이상적인 보조 식품이다.
  • 고구마: 단맛이 나는 줄기 식물로, 개가 좋아하는 맛일 뿐만 아니라 비타민 B6와 비타민 C, 베타카로틴, 항산화 물질을 함유하여 개의 건강을 개선하고 수명을 늘릴 것이다.
  • 당근: 비타민 C와 멜라닌을 비롯하여 개에게 좋은 영양분을 듬뿍 담고 있다. 단맛 덕분에 개가 잘 먹을 테니 간식으로 완벽하다.
  • 오이: 오이를 좋아하는 개가 많은데 높은 수분 함유량 때문인지 특히 여름에 더 그렇다. 오이에 유당과 설탕이 들어있지 않은 요구르트를 약간 섞은 간식을 만들어주면 얼마나 정신없이 먹는지 볼 것이다.
  • 완두콩: 강낭콩과 마찬가지로 완두콩에도 개에게 좋은 성분이 많다. 식물성 단백질, 마그네슘, 식이섬유 및 비타민 B2를 함유한다.
  • 시금치: 시금치가 개의 신장에 해를 끼친다는 사실이 밝혀졌지만, 어마어마한 양을 먹었을 때나 그렇다. 즉, 반려견에게 한 달에 한 번 시금치 한 주먹을 주는 것은 건강에 아무런 해를 끼치지 않을 뿐더러 식이섬유, 비타민 및 항산화 물질을 공급해주는 것이다. 어쩌면 반려견의 이름을 뽀빠이로 바꿔주어야 할지도!
  • 호박: 호박은 고구마와 당근과 마찬가지로 변비에 특효약이며, 단맛 덕분에 개가 좋아한다. 훌륭한 식이섬유 공급원으로 개의 소화 체계를 개선할 것이다.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와 안 되는 채소

개가 먹어서는 안 되는 채소

개가 먹어도 되는 채소의 목록을 작성하자면 한도 끝도 없지만, 어떤 경우에도 반려견에게 주어서는 안 되는 채소가 있다는 사실을 유념해야 한다. 다음은 개가 먹어서는 안 되는 채소다.

  • 양파류: 양파, 파, 대파 등의 양파류 채소는 싸이오황산나트륨을 함유하므로 개에게 위험하다. 티오황산염은 개의 적혈구와 백혈구를 파괴하고 빈혈을 유발하는데, 심할 경우에는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
  • 마늘: 양파와 비슷한 채소와 마찬가지로, 마늘 역시 싸이오황산나트륨을 함유하여 두근거림, 혼수상태, 호흡 곤란을 비롯한 증세를 유발할 수 있다.
  • 버섯: 개는 우리가 먹는 버섯을 전부 소화할 수 있는 게 아니라서 일부 버섯은 좋지 않을 수 있다.
  • 토마토: 개는 토마토를 소화시키지 못하기 때문에 콕콕 쑤시는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자연식이 개에게 좋기는 해도, 일부 채소는 개가 먹기에 적절하지 않고 건강을 해칠 수도 있다는 점을 기억하자.




'My Animals' 콘텐츠는 오직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어떠한 경우든 전문가의 진단, 치료 또는 권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의문 가는 점이 있다면 반드시 전문가와 상담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