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침내 모피 무역이 끝나가고 있다

2019년 3월 23일
모피 무역이 성행함에 따라, 매우 많은 동물들이 살아있는 상태로 털이 벗겨지는 고통을 겪어야 했다. 덴마크와 같은 선진국마저도 매년 1700만 마리 이상의 밍크 털을 생산하고 있다.

마침내 모피 무역이 끝나가고 있다고 한다! 모피는 인류의 역사가 시작된 순간부터 의류로 활용되어 왔다. 하지만 모피를 통해 이익을 창출하려는 인간의 욕심은 결국 수 많은 동물을 죽음으로 이끄는 잔인한 상황으로 치닫게 되었다. 사치, 호화, 이익을 향한 인간의 욕망을 채우기 위해 사람들은 필요한 모든 수단을 다 동원했다.

하지만 다행스러운 것은 최근 매우 기쁜 소식이 들려오고 있다는 사실이다. 모피 무역이 종결될 가능성이 있다.

모피 무역이 세계에 끼치는 영향

모피 무역은 전 세계적으로 많은 이익을 창출하는 주요 수입원이 되었다. 하지만 그중에도 러시아, 중국, 스웨덴, 핀란드, 노르웨이, 덴마크 등이 주요 국가이다. 중국의 경우, 7500만 마리의 개, 여우, 밍크, 너구리 등이 모피 산업에 이용되며 죽임을 당했다.

이 글의 첫 부분에서도 인용된 것처럼 많은 사람들이 변명처럼 자주 사용하는 말이 있다. “모피는 인류 역사의 시작부터 의류로 사용되어 왔다.” 하지만 우리의 조상들은 오늘날의 모피 무역이 그러하듯 단지 모피를 얻기 위한 목적 만으로 동물을 죽이지는 않았다.

음식을 얻기 위해 사냥을 했고, 사냥감의 모피를 사용해 자신들의 흔적을 감추었다. 또는 단순히 동물이 자연적으로 죽은 이후 모피를 얻었다. 하지만 최근 인간의 탐욕은 전례가 없는 수준으로 치닫고 있었다.

중국과 함께 잔인함의 끝을 보여주고 있는 미국은 1년에 약 700만 마리의 동물을 죽여 모피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호화로운 욕망을 충족시키고 있다. 하지만 LAIKA라는 이름의 잡지는 이러한 수치가 언젠가 0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인터뷰 중 사진 작가 조앤 맥아더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모피 코트를 만들기 위해 많은 동물들이 죽임을 당한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다.”고 말했다.

더 읽어보기: 동물 학대의 잔인함을 보여주는 스페인의 TV 프로그램

마침내 모피 무역이 끝나가고 있다

그녀는 이러한 부분에 초점을 맞추었고, 유럽과 캐나다에 소재한 최소 25 곳의 모피 농장 사진을 찍었다. 모피 의류를 입고 있는 사람을 볼 때마다 생각했다. “만약 당신이 내가 본 것을 같이 보았다면, 아마도 그런 코트는 입지 않을 것이다.”

모피 무역에 관한 더 많은 정보

덴마크는 매년 1700만 마리의 밍크 모피를 생산한다. 말할 필요도 없이, 이 작은 동물들은 가장 인기가 많고 높은 가치로 평가되는 모피이다. 이들의 털을 얻기 위해, 사육자들은 거의 움직일 수 없는 매우 작은 공간에서 이들을 키운다. 모피 무역이 이 털을 “얻기” 위해 어떻게 이 동물들을 죽이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겠다.

이 동물들은 본래 물 근처에 서식하고, 인간의 욕심을 채우기 위해 포획된 것이다. 물 주변에서 평화롭게 살아가던 생활을 빼앗기고, 마른 짚을 모으며 살아간다. 그리고 이러한 삶의 변화는 결국 이들을 견디지 못할 정도로 몰아붙여, 결국 서로 싸우고 심지어 동족을 먹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한다.

마침내 모피 무역이 끝나가고 있다

이것은 단지 다수의 국가에서 행하고 있는 모피 무역의 잔인한 실체의 일부일 뿐이다. 그리고 이러한 잔인성은 아직 멈추지 않고 있다. 이러한 아름다운 생명체의 생명보다 돈을 더욱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들 때문이다.

모피 농장, 동물의 생활 환경, 이들이 받는 대접, 비위생적인 동물 우리에 대해서 이야기하자면 끝이 없다. 하지만 이 글에서 그 모든 사실을 언급하는 것은 무리일 것이다. 오늘의 초점은 좀 더 긍정적인 희망에 대한 것이기 때문이다. 모피 무역이 끝날 것이라는 희망적인 뉴스이다.

더 읽어보기: 교묘한 방식으로 이루어지는 동물 학대의 종류

드디어 모피 무역이 끝나가고 있다

현대 사회는 더 이상 잔인함이 자랑거리가 되지 않는다. 그리고 그러한 잔인함을 두고 보는 것 또한 용인하지 않는다. 많은 동물 보호 활동가들이 모피 무역을 끝내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 그리고 모피 업계 중에는 이러한 움직임에 반응해서 대안을 제시하는 업체들도 있다. 동물을 괴롭히지 않고 모피를 획득하겠다고 하는 것이다. 하지만 동물 보호 활동가들은 이것이 완벽한 거짓말임을 알고 있다.

동물의 털을 어떻게 벗기는가? 이들이 살아있는 동안 또는 죽여서 모피를 얻는다.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동물의 고통을 덜어줄 수 있단 말인가?

조르지오 아르마니와 같은 유명 업체들은 이미 더 이상 자신들의 의류에 모피를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들은 이미 2년 전부터 모피 의상 제작을 멈췄다. 예를 들어, 켈빈 클라인은 모피가 불필요하다고 말하며 이미 20년 전부터 모피 사용을 하지 않고 있다.

모피 무역이 지속해온 잔혹 행위에 절대로 일조하지 않겠다는 회사와 디자이너들이 매우 많이 있다. 법률이 동물 학대를 금지하고 있고, 이것이 바로 동물 보호 활동가들이 바친 시간과 노력의 결과이다. 이들은 더 많은 동물 보호법을 만들어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세계의 대다수 국가들이 동물 학대를 유죄로 인정하고 있다.

노르웨이의 경우, 정부는 모든 모피 농장 및 모피 회사들에게 폐쇄를 명하고 6년의 유예 기간을 주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과하다. 모피 무역의 끝이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