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의 우울증을 오리와의 우정으로 치료하다

2018년 9월 28일

오리와 개 사이의 놀라운 우정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동영상이 인터넷에서 퍼져 나가고 있다. 매우 다른 두 종이 친구가 되는 것이 이상하게 보일 수도 있지만, 이 특별한 우정 뒤에는 감동적인 이야기가 있다. 개의 우울증을 오리와의 우정으로 치료하는 내용이다.

친구는 우리를 웃고 울게 할 수 있지만, 우리가 슬프거나 우울할 때 위로하고 격려해주는 능력도 있다. 그게 바로 오늘 이야기에서 일어난 일이다!

조지와 블레이크, 조건 없는 우정

조지와 블레이크는 같은 집에 사는 개였다. 그들은 단순한 동거인이 아니라 거의 형제 같은 친구였다. 그들은 모든 곳을 함께 다녔고, 온종일 함께 놀고, 싸우고, 웃으며 보냈다. 그 둘은 뗄 수 없는 사이가 되었다. 그들의 주인은 만일 그녀가 다른 개를 입양한다면, 그들이 잘 지내지 못할 것으로 생각했다.

하지만 동물들은 종종 우리를 놀라게 한다. 그리고  이 두 마리의 개들이 그랬다. 그러던 어느 날, 조지의 삶은 비극적으로 바뀌었다.

블레이크는 병이 나서 더는 조지와 함께 놀 기운이 없었다. 어느 날, 블레이크는 죽었다. 조지는 낙담했다. 그는 식욕이 없었고, 항상 슬펐으며, 멍하니 허공을 응시했다. 그는 곧 깊은 우울증에 빠졌는데, 마치 회복하지 못할 것처럼 보였다.

그의 주인의 말에 따르면, 그를 위로하기 위해 모든 것을 시도했다고 한다. 조지를 수의사에게 데려갔고, 그와 함께 놀고, 평소보다 더 걸어 다녔지만, 조지에게는 충분하지 않았다. 그는 뭔가를 놓치고 있었다.

개의 우울증을 오리와의 우정으로 극복하다

조지에게 치료법이 없는 것처럼 보였을 때, 그의 정원에 놀랄 만한 것이 나타났다. 바로 야생 오리였다. 그 동물이 어디서 왔는지 아무도 모른다. 그날 이후로 그가 조지를 어디든 따라다닌 이유는 말할 것도 없다.

처음에 조지는 그의 새로운 친구에게 관심이 없었고, 심지어 그가 그의 곁에 있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말할 수도 있을 정도 였다. 하지만 도널드라고 불리는 이 오리는 개의치 않았다. 도널드는 조지를 따라갔고, 그와 함께 게임을 하거나 그의 부리로 그를 괴롭히는 것에 주의를 기울이려고 했다.

조지가 그를 따르기 시작했다. 도널드는 드디어 성공했다. 우리는 그것이 호기심 때문인지, 분노 때문인지, 오리가 놀고 싶어 하는 욕망을 깨웠기 때문인지 알지 못한다. 도널드는 조지가 오랜만에 자신의 자유 의지로 밖으로 나가게 했다.

오리와 개 사이의 우정은 그 이상이었다. 오리는 그가 온 곳으로 돌아갈 의향이 없다는 것을 보여 주었다. 따라서, 조지의 오리에 관한 관심과 도널드의 끈기는 그들의 우정으로 이어졌다.

영원한 우정

개의 우울증을 오리와의 우정으로 치료하다

그들은 잠시도 서로를 떠나지 않았다. 그리고 그들은 어디에나 함께 간다. 그들은 새로운 놀이 친구가 되었고, 심지어 같은 침대에서 잠을 잔다!

이것은 조지가 우울증에서 회복하도록 도와주었다. 그는 이제 더 활력이 넘치고, 더 자주 밖에 나가고 싶어 하고, 심지어 산에서 뛰는 것을 즐긴다. 더는 울거나 친구 블레이크의 죽음을 슬퍼하는 것처럼 보이지 않는다. 우리는 왜 오리가 그렇게 하기로 했는지 모른다. 아마 그는 조지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는 것을 육감을 가졌기 때문에 알아차리게 되었을 것이다.

아무도 모르지만, 이것은 동물들이 우리를 얼마나 놀라게 하는지에 대한 또 다른 사례이다! 그리고 의심할 여지 없이, 우리는 그들이 보여 주는 공감을 존경해야 할 것이다.

도널드가 마지막으로 살았던 곳에 친구와 가족이 있었다고 생각하고 싶다. 그러다 어느 날 그는 조지를 보았고, 그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는 것을 알았고, 그와 함께하기 위해 모든 것을 기꺼이 희생하고 그의 기분이 나아지도록 도왔다.

누가 동물들이 감정이 없다고 말했을까? 이 이야기는 동물들에게도 감정이 있다는 것을 증명한다.

이미지 출처: lavozdelmuro.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