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검진은 중요하다

2019년 2월 24일
사람들과 동물은 매우 유사한 부분이 많다. 반려동물도 건강 유지를 위해서는 좋은 식습관, 운동 그리고 수의사의 주기적인 건강 검진이 필요하다. 새끼 강아지이든 노견이든 연령과 관계없이 질병 예방 및 진단을 위해서 건강 검진은 매우 중요하다.

어떤 질병이건 조기 진단은 좀 더 간단한 치료, 빠른 회복 그리고 엄청난 비용 절감을 가능하게 한다. 이것이 바로 매년 반려동물의 건강 진단을 해야 하는 이유이다. 아마도 이런 궁금증이 들 것이다. 수의사가 하는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검진은 어떤 것일까? 정확히 어떤 검사를 하는 것일까? 이 글을 읽고 나면, 질문의 답을 알게 될 것이다.

반려동물의 건강 검진은 정확히 어떤 검사를 말하는가?

일단 수의사가 가장 먼저 하는 일은 머리부터 꼬리까지 온몸 전체를 꼼꼼하게 검사하는 것이다. 수의사는 반려동물의 외이도, 이빨 그리고 다리를 확인한다. 청진기를 사용해 심장 소리를 들어보고, 반려동물의 호흡 상태를 관찰할 것이다.

반려동물의 몸무게와 몸 크기를 측정한다. 그리고 혹이 있는지, 통증 또는 부기는 없는지 확인하기 위해 목, 근육, 복부 주변의 분비선들을 만져본다. 또한 반려동물의 체온, 집중력 정도를 점검하고, 걷고 앉는 방식을 관찰한다.

마지막으로 모든 필수 예방 접종을 마쳤는지 확인한다. 건강 검진 중 질병의 신호 또는 증상을 감지하는 경우, 수의사는 추가적으로 혈액 또는 소변 검사를 할 수도 있다.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검진은 중요하다

때때로 엑스레이를 찍거나, 초음파 또는 심전도 검사를 해야 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다. 건강 검진 중 수의사는 반려동물에 관해 몇 가지 질문들을 물을 수도 있다. 

예를 들어, 반려동물의 배변 습관에 대한 질문이나, 이상한 행동을 보이지는 않았는지 물을 수 있다. 이때, 주인은 반려동물의 건강과 관련한 의문 사항이나 걱정되는 부분을 상담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검진은 얼마나 자주 받아야 할까?

생후 1년 동안은 여러 번 동물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일단, 반려동물을 입양했거나 집에서 태어난 새끼일 경우, 생후 며칠 안에 동물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새끼 동물의 건강 검진은 선천적 문제 여부를 알아보기 위해 전반적인 검사를 포함한다. 그리고 최초의 예방 주사를 맞고, 이후 예방 접종 일정을 잡아줄 것이다.

수의사는 반려동물에게 기생충이 발견되는 경우, 일단 기생충을 제거해 줄 것이다. 그리고 필요하다면, 대변 검사를 할 수도 있다. 또한 반려동물의 연령에 따라, 적합한 훈련 및 식습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줄 것이다. 

반려동물의 나이가 10살이 넘은 경우, 좀 더 자주 동물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좋다. 무엇보다, 노견들은 자연적인 방어 체계가 저하되기 시작하기 때문이다. 이들은 체력이 매우 약해지고, 새로운 예방 접종이 필요할 수 있다.

동물 보호소 또는 애견샵에서 반려동물을 입양 또는 구입했다면, 전반적인 건강 검진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일 수 있다.  이러한 동물들은 다른 동물들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따라서 모든 질병 가능성을 애초에 모두 배제할 수 있도록, 꼼꼼한 건강 검진을 진행하는 것이 좋다.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검진은 중요하다

아직 예방 접종을 다 끝내지 않은 다 자란 동물의 경우, 일 년에 한번 건강 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 하지만 만약 이들이 소변 문제, 피로감, 소화 문제나 그 외의 다른 문제가 있어 보이면, 최대한 빨리 건강 검진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반려동물을 건강 검진에 준비시키는 방법

동물 병원에 가는 것을 좋아하는 동물은 없다. 그리고 동물 병원에 가면 이들은 대부분 긴장한다. 그 첫 번째 이유는 익숙한 환경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리고 두 번째 이유는 동물 병원에는 동물들이 두려움을 느낄 수 있는 낯선 물건들이 많이 있기 때문이다.

반려동물을 수의사에게 데리고 가는 것은 매우 스트레스 받는 일일 수 있다. 이것은 반려동물은 물론, 주인에게도 마찬가지이다. 따라서 이동 수단 또는 캐리어를 사용하는 것이 좋은데, 특히 반려묘를 키우고 있다면 더욱 중요하다.

반려견을 키우고 있다면, 일단 목줄을 매서 데리고 가는 것이 좋다. 이렇게 하면, 이들을 제어하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반려견이 도망가거나 다른 동물을 공격하는 사태를 방지할 수 있다.

반려동물을 안정 시키기 위해, 일단 주인 스스로 안정감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 그래야 반려동물 역시 진정할 수 있다. 반려동물은 주인의 스트레스 또는 긴장 여부를 민감하게 느낄 수 있다. 단호하고 부드러운 목소리로 반려동물에게 말을 건넨다. 계속 쓰다듬어 주는 것 또한 도움이 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