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에게 옴이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

2019년 5월 10일
가려움, 악취, 탈모, 붉은 반점, 그리고 식욕부진 등이 모두 옴의 증상이다.

옴은 개들에게 있어 단순한 골칫거리 이상이다. 강박적인 긁기는 피부를 손상하고 부상을 일으킬 수 있다. 오늘의 글에서 반려견에게 옴이 있는지 확인하고 치료하는 방법에 대해 배워볼 수 있다.

옴이란?

옴은 개의 피부에 영향을 미치는 질환으로 피부와 털 아래에 사는 작은 진드기에 의해 생긴다. 일단, 이 진드기들이 피부 아래에 있으면, 그들은 번식을 시작한다.

진드기는 알을 낳아 결국 부화하고 자랄 것이며, 이 새로운 진드기들은 훨씬 더 많은 알을 낳게 된다. 이 전체의 생활 주기는 반려견이 적절한 치료를 받을 때까지 계속될 것이다. 이 진드기들은 기생충이며 개의 피부와 털을 먹고 살아, 개의 외형에 상당한 변화를 일으키기 때문에, 이러한 진드기가 있는 개는 반드시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대부분 동물은 이러한 진드기들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개가 강한 면역 체계를 가지고 있다면, 완전한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 불행히도, 옴은 개가 아프고 면역체계가 약해졌을 때 생긴다.

반려견에게 옴이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

진드기에는 다양한 종류가 있다. 각각의 진드기는 서로 다른 증상들과 옴을 발생시킨다. 가장 일반적인 옴과 증상은 다음과 같다.

모낭충증

이 길쭉한 기생충들은 미세한 벌레처럼 생겼고 모낭을 통해 몸 안으로 들어간다. 모낭충은 번식할 때 모낭의 공간을 통째로 차지하고 부풀어 올라 털이 빠지게 한다.

일반적인 옴

일반적인 옴, 또는 흡윤개선은 피부에 들어가 작은 굴을 파고 들어가기 시작하는 원형 기생충에 의해 발생하는 질환이다. 이 기생충들은 자신의 배설물과 알을 이 굴에 놓는다.

붉은 옴

붉은 옴을 일으키는 또 다른 종류의 기생충이 있는데, 이 기생충은 피부를 매우 붉게 변하게 한다.

옴으로 털이 빠진 개

반려견에게 옴이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

반려견의 질병을 감지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질병을 관찰하는 방법이다. 반려견에게 옴이 있는 경우, 질환을 알릴 수 있는 특정한 행동들이 있다.

가려움

옴은 반려견이 강박적으로 긁게 만드는 심한 가려움을 유발한다. 일반적으로, 옴은 더 많은 지방을 가진 신체 부위에 더 흔히 발생한다. 반려견이 위, 사타구니 또는 귀 뒤에 많은 가려움을 느낀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가려움증이 너무 심해서 반려견은 종종 몸을 긁기 위해 걸음을 멈추기도 할 것이다.

탈모

신체 일부에서 과도한 탈모나 털이 벗겨진 반점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처음에는, 탈모가 특정 부위로 제한될 수 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며 탈모는 몸 전체로 퍼질 수 있다.

붉은 반점

이는 붉은 옴의 증상일 수 있다.

식욕 저하

반려견이 평소보다 더 긴장하고, 기분이 좋지 않거나, 무관심해 보일 수 있다. 만약 이러한 기분 변화가 식욕 저하와 함께 나타난다면, 반려견은 옴이 있을 수도 있다.

악취

만약 옴이 많이 진행된 상태라면  반려견에게서 악취나 불쾌한 냄새가 난다는 것을 눈치챌 수 있을 것이다.

옴의 치료

옴은 심각한 건강 문제를 일으킬 수 있지만, 제때 진단하면 쉽게 치료할 수 있다. 수의사들이 처방하는 치료제는 인터멕틴, 목시덱틴, 밀베마이신 같은 대환식 유당을 포함한다. 이 치료제는 구강이나 국소적으로 투여할 수 있다.

수의사는 항생제뿐만 아니라 동물의 피부 개선에 도움을 줄 젤과 샴푸 또한 처방해 줄 것이다. 가려움증에 대해, 수의사는 아마도 아포퀠을 처방할 것이다. 코르티코스테로이드는 반려견의 면역체계를 약화하고 그 상태를 더 악화시킬 수도 있기 때문에 복용해서는 안 된다.

만약 반려견에게 옴이 있다면, 너무 걱정할 필요는 없다. 비록 옴의 영향이 언뜻 보면 파괴적으로 보일 수 있지만, 옴은 치료할 수 있다. 치료를 통해, 반려견은 자신의 털과 피부를 다시 완전한 상태로 되찾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