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방법

2019년 2월 10일
개들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외로움을 견디지 못한다. 따라서, 반려견이 불편함을 느끼는 것 같다면, 필요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 주인이 떠날 때 폭력성을 보이거나, 긴장, 짖기, 하울링을 하는 것은 무언가 잘못되었다는 신호이다.

반려견을 혼자 집에 두는 것은 단순히 개 뿐 아니라, 주인에게도 두려운 경험이다. 만약 반려견과 당신이 이런 상황이라면, 이 글을 통해 분리되는 감정에 대한 올바르게 대처하고,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방법을 배워보자.

그리고, 집에 돌아와 반려견이 저질러 놓은 참사를 목격하지 않을 수 있도록, 혼자 있는 반려견의 착한 행동에 도움이 되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자.

외로움과 반려동물

인간과 마찬가지로, 동물 역시 너무 오래 혼자 있는 경우 외로움을 느낀다. 이것은 바쁜 라이프 스타일을 가지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매우 빈번하게 목격하는 상황이다.

안타깝게도, 개들은 하루 중 몇 시간이나 온전히 혼자 고립된 시간을 보내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주인과 함께 하지 않는 시간으로 인해 우울증을 앓게 될 수도 있다. 하지만,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더라도 너무 걱정할 것은 없다. 이런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아주 간단하고, 독창적인 해결 방법이 있기 때문이다.  

책임감 있는 반려 동물의 주인이라면, 반려견의 정신 건강에 문제가 있을 때 나타날 수 있는 신호들을 잘 감지해야 한다. 인간과 마찬가지로,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는 경우에는 주인이 집에 돌아오자마자 관심을 끌려고 한다. 마치, 자신에게 문제가 있으니 관심을 가져 달라고 말하는 것처럼 말이다.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방법

집에 돌아왔을 때, 개가 바닥에 오줌을 싸 놨거나 집안을 어질러 놓은 것을 발견해도 화를 내서는 안 된다. 이것은 개가 관심을 끌기 위한 수단이고, 이런 행동은 쉽게 제어할 수 있다.

분리 불안

이제부터 설명할 방법들을 읽기 전에, 반려견이 보일 수 있는 증상들에 대해서 미리 알고 있어야 한다. 개들은 몇 가지 방식으로 불안 증상을 표현하고, 이것은 쉽게 알아볼 수 있다.

가장 주된 증상 중 하나는 주인이 집을 떠난 이후, 끊임없는 짖거나 하울링을 하는 것이다. 동물들은 매우 폭력적이 되거나 긴장감을 느끼게 된다. 주인에게 집을 떠나지 말라고 말하는 것이다.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방법

가구와 같은 물건을 핥거나 식욕 부진, 움직임 없이 가만히 있기 또는 공포심을 느끼는 등의 행동들 또한 불편함의 명백한 신호이다. 반려견이 주인을 매우 사랑한다는 사실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하지만, 그렇다고 이런 행동을 그대로 방치해서는 안 된다. 최대한 빨리 해당 문제의 원인을 해결해 주어야 한다.

하지만, 이러한 행동이 교정되지 않고 반복되는 경우, 수의사의 전문적인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

집에 반려견을 혼자 두는 방법

  •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는 반려견에게 장난감을 주는 것이다. 이것은 매우 좋은 생각이지만, 언젠가 개는 이 인형에 질리게 된다. 따라서, 매일 다른 인형을 주는 것이 좋다. 
  • 집을 떠나기 전에 반려견에게 사료를 주는 것 또한 좋은 생각이다. 반려견이 하루 종일 배가 부르면, 만족감을 느끼게 된다. 만약 그것으로 충분하지 않은 것 같다면, 약간의 간식과 상을 집안 곳곳에 숨겨 놓는다. 그러면, 반려견은 그것들을 찾으며 지루함을 해소하고, 불안감을 완화할 수 있을 것이다. 
  • 집을 떠나기 전, 반려견 산책을 시킨다. 개들은 산책 가는 것을 매우 좋아하고, 특히 오랜 시간 산책하는 것을 좋아한다. 운동이 될 수 있도록, 잠시라도 물어오기 놀이를 하는 것도 좋다. 그렇게 하면, 반려견의 에너지 소비에도 도움이 된다.
  • 반려견을 혼자 두는 것이 마음에 걸린다면, 한 마리가 아닌 두 마리 이상의 반려 동물을 키우는 것도 좋다. 주인이 집에 없는 동안, 반려 동물들이 함께 놀 수 있도록 한다. 개는 사교성이 좋은 동물이므로, 가까운 곳에 친구가 있다면 정신이 안정되고, 좀 더 편안함을 느낄 것이다. 
반려견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방법

반려견을 집에 혼자 둘 때, 절대로 해서는 안 되는 일

  • 가두면 안 된다. 아무런 자유 없이 방에 갇히는 것은 개의 정신 건강에 매우 해롭다. 반려견은 자신이 나쁜 행동을 해서 처벌을 받고 있다고 느낄 것이다.
  • 지나친 방임을 주의한다. 이것은 반려견이 주인에게 더욱 의존적이 되도록 만들 뿐이고, 분리 문제를 더욱 악화 시킬 수 있다. 독립적이 되도록 교육 시키고, 주인이 없어도 어느 정도 혼자 잘 지낼 수 있도록 가르쳐야 한다.
  • 너무 과장된 태도를 삼가한다. 반려견이 가족의 일원이라는 것은 이해한다. 하지만, 앞서 언급한 것처럼 반려견을 너무 아기처럼 다루는 것은 좋지 않다. 가장 좋은 것은 애정을 가지고 대하고, 너무 멀리하거나 너무 과장된 태도를 취하지 않는 것이 좋다. 예를 들어, 집에 와서 반려견을 반가워하는 것은 좋다. 하지만, 과도한 애정 표현으로 개에게 혼란을 주어서는 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