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안블루 고양이를 만나보자

2019년 2월 18일

세상에서 가장 유명하고 칭송받는 품종 중 하나인 러시안블루 고양이와 사랑에 빠지기는 그다지 어렵지 않다. 이 고양이의 인기는 놀라운 육체적 아름다움과 매력적인 성격에서 비롯된다. 러시안블루 고양이를 한번 만나보자!

러시안블루의 기원

우리는 러시안블루가 북부 러시아의 아르한겔스크에서 유래된 고양이라는 것을 알고 있지만 (그로 인해 때로는 아크엔젤 블루라고도 불린다) 자세한 것은 완전히 명확하지 않다. 전문가들과 연구원들은 러시안블루를 우리가 알고 있는 가장 오래된 천연 고양이 품종 중 하나로 간주한다.

증거와 기록이 없어 길들여진 이 고양이의 대부분의 기원 설화는 상상력에 속한다.

러시안 블루 고양이를 만나보자

일부에서는 러시안블루가 고대 러시아 황제의 동반자의 역할을 한 고양이의 자손이라고 주장한다. 또 어떤 사람들은 눈에 띄는 부드러운 털로 재킷 소매와 깃을 장식하기 위해 이 고양이를 한동안 마구잡이로 사냥했다고 주장한다. 

한 가지 확실한 점은 귀족들이 이 고양이를 빠르게 입양한 영국으로 가는 상선에 올라 1860년대에 처음으로 러시아를 떠났다는 것이다. 현재는 이러한 왕실의 역사로 인해 고양이 뷰티 콘테스트에 참가한 가장 인기있는 품종 중 하나가 되었다. 

일반적인 특성

러시안블루 고양이는 독특한 털로 인해 다른 고양이 품종과는 차이가 있다. 은빛이 살짝 비치는 푸른빛 회색을 띄는 짧고 고운 털을 갖고 있다.

아주 흔하지는 않지만 털이 살짝 더 긴 고양이도 있다. 러시안블루의 털은 이중으로 덮여 있어 특별한 질감이 느껴진다. 요약하자면 쓰다듬을 때 좋은 느낌이 난다.

또 다른 독특한 점은 러시안블루의 크고 아몬드 모양의 녹색 눈이다. 이들은 완벽하게 균형이 잡힌 얼굴형을 갖고 있다. 짧은 주둥이와 눈에 잘 띄는 수염이 있는 이상적인 크기이다. 입은 항상 미소를 띄고 있는 것처럼 입꼬리가 살짝 올라간 형태이다. 귀는 길고 끝이 뾰족하다.

러시안블루는 중간 크기의 고양이이며 수컷의 무게는 3.5~5kg이다. 그리고 암컷의 무게는 2.5~4kg이다. 골격은 크지 않지만 튼튼하고 탄탄한 신체를 갖고 있다.

반려동물로서의 러시안블루

러시안블루의 상냥하고 친절하고 다정한 성격과 높은 지능은 엄청난 인기를 끄는 또 다른 이유이다. 이 고양이는 쓰다듬어 주는 것을 좋아하기 때문에 주인은 고양이를 껴안는 것을 좋아해야 한다.

이들은 장난기가 넘치고 어린 아이들, 다른 고양이, 심지어는 강아지들과도 무리없이 잘 지낸다. 대부분의 고양이와 마찬가지로 낯선 사람들과 낯을 가리는 경향이 있다. 러시안블루는 집안 규칙을 빠르게 배운다. 표현력이 매우 뛰어나고 가족들에게도 충실하다. 또 다른 성격은 사람들과 일관된 관계를 유지하는 것을 좋아하지만 오랜 기간 혼자서도 잘 지낸다는 점이다.

러시안블루 고양이가 참을 수 없는 두 가지가 있다. 그것은 바로 일상의 변화와 부실한 위생이다. 이 품종은 자신의 방식을 고수하고 스케줄을 유지하는 데 있어 완고하다. 항상 같은 시간대에 식사를 해야 하고 집안과 주변을 돌아다녀야 한다.

일상 스케줄에 변화가 생기는 것은 이들을 자극한다. 그러나 가장 힘든 변화는 집을 이사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 고양이는 이사를 많이 해야하는 가족들에게는 적합하지 않다.

러시안 블루 고양이를 만나보자

털 정리와 위생에 관해서 러시안블루는 고양이용 화장실을 청소하는 데 가장 까다로운 고양이이다. 이들은 주인이 매일 화장실을 청소해주기를 원한다. 그렇지 않으면 화장실 옆에 대소변을 보기 시작하는 것으로 시위를 할 것이다.

건강과 관리

교배를 하지 않은 “순종” 기질로 인해 러시안블루는 가장 건강한 고양이 품종 중 하나이다. 유전적 문제나 질병이 생길 경향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 이들은 종종 15년이 넘도록 살기 때문에 비교적 평균 수명이 꽤 높다.

마찬가지로 다른 품종에 비해 털갈이를 많이 하지 않는다. 또한 특별한 털 관리가 필요하지도 않다. 가구에 털이 하나도 없는 상태를 원하는 사람들은 일주일에 한 번씩 빗질을 해주기만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