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년에 개를 키우는 것의 이점

노년에 개를 키우는 것의 이점

마지막 업데이트: 30 7월, 2018

나이가 들고 혼자 살게 되면, 이유가 무엇이든 반려동물과 함께 하는 것이 좋다. 노년에 개를 키우면 키우는 사람에게도, 개에게도 모두 좋다. 왜 그런지 이유를 살펴보자.

왜 노년에 개를 키워야 할까?

우리는 애정을 주고 동반자가 되는 반려동물을 좋아한다. 일단 반려 동물들은 아침에 우리를 깨워준다.

혼자가 되거나 가까운 가족이 없는 노인들은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커진다. 만약 질병이나 장애가 있다면 더 나빠질 것이다. 자녀나 손자들은 그들이 반려견을 키우는 것이 해결책이 되지 못하고, 오히려 더 많은 문제를 제기할 거라고 생각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그것은 사실이 아니라는 것이 밝혀졌다. 삶의 후반기에 반려동물을 키우면 다음과 같은 이점을 얻을 수 있다

자존감

노년에 개를 키우는 것의 이점

실제로 은퇴는 삶에서 복잡한 시기이고, 뒤섞인 감정으로 가득 차 있다. 은퇴자는 자신이 더는 쓸모가 없고, 짐이 되고 삶에 목적이 없다고 느낄지도 모른다. 반려동물은 그들이 쓸모 있다고 느끼게 한다. 매일 아침 그들에게 목적을 주기도 한다.

스트레스와 긴장 해소

우리가 슬프거나 우울하거나 피곤할 때, 반려견과 포옹하는 것보다 더 좋은 것은 없다! 나쁜 소식이나 커다란 삶의 변화를 마주할 때 반려동물을 기르면 걱정과 불안, 스트레스를 줄여 준다는 사실이 증명되었다.

사회화

반려견을 데리고 공원에 가는 것은 반려동물을 기르는 새로운 사람을 만날 수 있는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주인을 집 밖으로 나오게 할 수 있으며, 비록 반려견을 데리고 산책하기 위해 적당한 옷을 차려입어야 할 수도 있지만, 만약 혼자 살고 있다면 그것은 아주 멋진 일이다.

더 나은 건강

반려견을 산책시킨다면 신선한 공기와 약간의 육체적 활동을 하게 된다. 이런 종류의 일상은 운동이 될 수 있고 마음도 건강해진다. 걷기는 콜레스테롤을 낮추고, 엉덩이 부상도 예방할 수 있으며, 혈당도 조절된다.

좋은 동반자

텔레비전을 보거나 책을 읽고, 뜨개질하는 동안 반려동물이 당신의 발에 앉아 있는 것은 아름답다. 슬프거나 지루하고 피곤할 때 다른 이와 함께 살고 있어 큰 도움이 된다. 만약 혼자 살고 있었다면, 외로움을 다시 느끼지 않아도 된다.

노년에 개를 기르려면 어떤 개를 선택해야 좋을까?

노인들은 큰 개를 돌볼 힘이 없거나 강아지와 함께 놀 힘도 없다는 점을 우선 고려해야 한다. 강아지는 심지어 집 안 곳곳의 물건을 부수거나 사건을 벌일 수도 있다. 나이 든 사람을 위해 개를 선택할 때 주의해야 할 몇 가지 주요 특성이 있으며, 다음과 같다.

중간 나이

노년에 개를 키우는 것의 이점

강아지와 나이 든 개는 보살핌과 주의가 필요하다. 그래서, 최소 3세에서 최대 5세 정도의 동물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좋다. 이렇게 하면 개와 사람은 함께 나이가 들어서 서로 잘 “이해”할 수 있게 된다. 그 개는 자신이 필요로 하는 보살핌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나이 든 개를 입양하는 것은 기분이 좋다: 당신은 생명을 구한 것이다!

작은 크기

작은 품종을 고르는 것이 가장 좋다. 그래야 그들이 산책하러 나갔을 때 끌려다니지 않는다. 이것이 중간 나이를 선택해야 좋은 또 다른 이유다. 앞으로 개가 얼마나 성장할지 놀랄 일이 없다. 게다가, 작은 아파트에서 키우기가 쉽고 큰 품종보다는 먹이를 적게 먹는다.

마지막으로 반려동물에게 어떤 보살핌이 필요할지 기억하라. 예를 들어, 개가 털이 짧고 많이 빠지지 않아야 집을 매일 청소할 필요가 없어서 좋다. 성격에 관해서는, 다정하고 사교적이며 침착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