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출신의 개 품종

2018년 12월 9일
독일 출신의 개 품종은 얼마나 많을까?

유명한 저먼 셰퍼드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다른 독일 출신의 개 품종이 많이 있다. 독일 출신 품종은 전체적으로 37가지 품종이  있다. 이 글에서 조금 더 자세히 살펴보자.

독일 출신의 개 품종은 얼마나 많을까?

거의 40가지의 독일 개 품종이 있지만 오늘은 가장 잘 알려진 개 품종을 다룬다.

1. 저먼 셰퍼드

저먼 셰퍼드의 기원은 19세기 말까지 거슬러 올라가며, 무리를 지어 살았다. 양을 몰고 지키고 목적으로 사용하려고 개발하였다.  지능이 높고, 복종을 잘하고, 뛰어난 훈련 능력을 지니고 있어서 수색견 및 구조견, 안내견 및 감시견 그리고 경찰견과 같은 직업을 가지기 시작했다.

또 반려동물로 집에서 기르기 적합하지만, 대형견이기 때문에 집에 큰 정원이 있어야 한다.

독일 출신의 개 품종

2. 로트와일러

로트와일러는 몰로서형 개이며, 가장 유명한 독일 출신의 개 품종이기도 하다. 원래 가축 방목에 사용되었고, 나중에는 시장에 고기가 가득 실은 카트를 옮기는 일에 사용되었다. 그 결과 로트와일러는 정육점의 애견으로 알려졌다.

중형견이며 견고한 몸매를 가지고 있고, 조용하고 순종적이며 성격이 좋다. 그러나, 고관절 이형성증으로 고통받는 경향이 있다.

3. 도베르만

도베르만 품종은 창조자인 칼 프리드리치 루이스 도베르만(Karl Friedrich Louis Dobermann)의 이름을 따왔고, 19세기 말에 경비견과 보호견이 될 수 있는 작업견으로 길렀다.

위험하다고 생각되지만, 도베르만은 평온하고 신뢰할 수 있다. 매우 순종적이고, 대담하고, 지성적이고, 기민하고, 충직하며, 활기찬 반려동물이다.

4. 복서

독일 출신인 복서는 중형견으로 몰로서형이고, 올드 불독과 불렌바이저 사이에 교배된 품종이다. 복서는 1차 세계대전과 2차 세계대전에서 메시지를 보내고, 다친 병사의 회복을 하고, 케이블을 운반하는 데 사용되었다.

무거운 머리, 뚜렷한 턱, 항상 경계태세를 갖춘 큰 귀, 짧은 머리를 가지고 있다. 털은 황갈색이거나 어두운 줄무늬가 있기도 하다. 그들은 매일 운동이 필요한 적극적이고 충실한 주의력있는 개입니다.

5. 닥스훈트

소시지개 (sausage dog)”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독일 출신이고, 유전적 돌연변이(bassetism)로 인해 외형이 특징적이다. 긴 몸체에 비해 팔다리가 매우 짧다. 닥스훈트의 다른 이름은 테켈(Teckel)이며, 1888년에 처음 나타났다.

유럽 군주국(빅토리아 여왕을 포함)에서 가장 좋아하는 개 중 하나였다. 닥스훈트는 성격이 완고하기 때문에 강아지일 때부터 훈련받을 필요가 있다.

6. 슈나우저

독일출 신 개 품종 중에 가장 오래되었고 여전히 존재한다(15세기에 나타났다). 이름은 “콧수염”과 관련이 있다. 작은 먹이를 쫓아 다니고 사냥하고 워템버그(Wurtemberg)시에서 왔다.

슈나우저는 친절하고, 애정이 넘치며, 보호받고, 활력이 넘친다. 아이들과 다른 개와도 잘 어울린다.  타고난 감시견으로서 꽤 많이 짖을 수 있다. 털이 꽤 두꺼워서 규칙적으로 털 정리를 해주어야 한다.

독일 출신의 개 품종
7. 바이메라너

이름은 황태자 칼 아우구스트(Karl August)인 작센 바이마르 아이젠나하(Saxe-Weimar-Eisenach)에서 유래되었다. 털은 짧고 두꺼우며, 갈색이거나 회색인 리트리버 그룹에 속한다. 바이메라너는 밝은색의 눈을 가지고 있다(강아지 때는 파란색이었다가 나중에는 청록색이나 호박색으로 변한다).

훈련하기 쉽고, 경비견 역할을 훌륭히 해낸다. 또한 순종적이고 애정이 많다. 모든 유형의 지형에서 우아하고 민첩하게 행동하며, 활기차고, 동시에 복종적이기도 하다. 야외 활동을 좋아하는 가족에게 이상적인 개이다.

8. 핀셔

이것은 가장 유명한 독일 출신의 개 품종 중 하나이다. 중형견으로 근육이 강하고 주둥이가 길며 가볍게 접힌 귀를 가지고 있다. 핀셔는 짧고 거친, 갈색이거나 검은색의 털을 가지고 있다. 낯선 사람을 신뢰하지 않는 경향이 있고 생동감 있고 세심하고 주의 깊은 개이다.

이 외에도 독일 출신의 개 품종은 다음과 같다: 아펜핀셔, 저먼 포인터 (짧은 머리, 긴 머리, 거친 머리), 불렌바이저, 오이라지어, 그레이트 데인, 호바파르트, 케이스혼드, 크롬폴란데, 란처, 레온버르거, 문스터랜더 포메마리안, 푸델포인터, 후각 하운드(바이에른과 하노베리안), 저먼 스파니엘, 저먼 테리어 등

주 이미지의 출처 : Darren